ijin reblog ya🙂

Mikachamin's Blog

Hangul

새하얀 종이와 조금 낡은 연필로
그대와 나만의 먼 훗날 그려가죠

소리내지 않고 귀기울이다
어느새 나도 모르게 잠이 들어요 늘 웃으며

언덕위에 올라 내려다보면
너무나 넓고 넓은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대가 보여요

잠시만 눈감고 움직이지 말아요
그리고 또 지우고 거의 완성 되어가죠

커다란 나무와 빨간 지붕에 조그만 화분이 왔나
뒤를 따르는 아가들 둘

언덕위에 올라 내려다보면
너무나 넓고 넓은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대와 나의 얘기

보물상자 가득 소원을 담아
우리가 약속했던 나무아래 숨겨두죠 그대와 나의 동화

눈앞에 펼쳐진 예쁜 그림 사이로
행복한 꼬마들 웃음소리 들려요

굴뚝의 연기와 바다엔 갈매기
그대가 그리는 접들 꿈꾸고 말았죠 나의 사랑

언덕위에 올라 내려다보면
너무나 넓고 넓은 세상에서 하나뿐인 그대와 나

환한 햇살 아래 꿈꾸는 언덕
이 맑은 우리들의 개구쟁이 꼬마들과 그대와 나
꼬마들과 그대와 나
동화

===================================================

Romanji

saehayan jongiwa jogeum nalgeun yeonpilro
keudaewa namanui meonhut nal keuryeogajyo

sorinaejianhge kwigiurida
eoneusaeng nadomoreuge jamiteureoyo neuluseumyeo

eondeogwie olla naeryeodabomyeon
neomuna neolgo neolbeun sesangeseo hanabbunin keudaega boyeoyo

jamshiman nungamgo…

View original post 326 more words

One thought on “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